20110506 [부산/남천역]초원복국(밀복 지리) 먹을거

부산에 왔으니 복지리 한번 챙겨먹으러 갑니다.
초원복국 본점이 숙소에서 가까워서 이쪽으로...

복튀김 조금이 섞여있는 기본찬 깔립니다.
튀김 위에 있는 붉은 찬은 죽순이더군요.
전체적으로 깔끔한 찬들 이었습니다.

잠시 후 살짝데친 콩나물을 무쳐서 내줍니다.
적당히 아삭거리는 것이 씹는 맛이 좋았습니다.

고민없이 밀복지리로 갑니다. (10,000원)
밀복 한마리에 미나리와 콩나물이 풍성하게 들어간 복지리네요.
휘저어 보니 마늘도 꽤나 들어가 있더군요.
농약의 Power를 받은 두꺼운 콩나물이 아니어서 좋습니다.

국물은 뭐...말할 것 있나요? 시원~~합니다.
비교를 해보자면, 아저씨 대구탕의 대구탕이 시원하고 가볍고 깔끔한 맛이라면
이 밀복지리는 시원~하면서 약간 질감이 (상대적으로)느껴지네요.
무거운 국물은 아니지만, 상대적으로 그렇다는 겁니다.

복사진 한장 찍어봅니다.
아주 그냥 윤기가 좔좔 나는게 찰지게 생겼네요. +_+

밥 양은 좀 적은 것 같지만, 지리와 먹다보면 양이 딱 맞는 느낌입니다.
더 많으면 배가 뻥~ 해버릴 것 같은 느낌이더군요.
오랜만에 조밥 먹어봅니다.

밥을 만 국은...이렇게 완식을 해야 제맛.
부산와서 완식 많~이 하네요. ㅎㅎ
아무래도 마늘이 많이 들어가서 완식후에 마늘 잔해가 보이는 군요.

금수복국 해운대 본점은 두번 갔었는데, 개인적으론 초원복국이 더 낫네요.
시원한 국물을 좋아한다면 들러보시기 바랍니다.
만일 부산에서 국물요리를 하나만 먹어야 한다면...신창국밥, 아저씨대구탕, 초원복국 중에서 고민 많~이 되겠네요. >.<

덧글

  • Jepil 2011/05/13 08:06 # 답글

    주로 해산물이 들어간 류로 이것저것 다양하게 많이 드셨네요...
  • kihyuni80 2011/05/13 08:16 #

    바다를 끼고 있는 부산이니까~ -0-
  • 고독한승냥이 2011/05/13 17:47 # 답글

    부산가면 해산물로 만든 요리를 먹어야죠.ㅋㅋ

    복이 참. 먹음직하게 생겼네요.^^
  • kihyuni80 2011/05/13 20:27 #

    아무래도 서울보단 값도 질도 높으니...해산물을 먹어야죠. ㅎㅎ

    저 복을...언제나 다시 만날 수 있을런지...^^;;
  • 카이º 2011/05/13 19:59 # 답글

    은근히 금수보단 초원을 꼽더군요
    시원하고 탱글한 복어살 끝내주겠어요ㅠㅠ
  • kihyuni80 2011/05/13 20:27 #

    취향차이일지 어떨지 모르겠지만...전 초원복국에 한표요. ㅎ
    시원,탱글,쫄깃합니다.
  • 술마에 2011/05/14 20:35 # 답글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 kihyuni80 2011/05/15 14:07 #

    저 복국은 저에게도 이미 과거일 뿐입니다.
  • enif 2011/05/17 12:22 # 답글

    복국은 매일 먹을 수 있을것 같아요
  • kihyuni80 2011/05/17 12:25 #

    매일 아침을 복국으로 시작하면 개운~하겠네요.
    지갑도 개운~해질테고...ㅎㅎㅎㅎ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743
358
1567854